• 뷰어 다운로드 하기
  • 이용 안내 보기
MAIN > 전자책 > 아동 >

[과학/수학/우주] 왜 남극이 녹으면 안 되나요

왜 남극이 녹으면 안 되나요 

교보문고 전자책 스마트폰 태블릿
저자
김지현
출판사
참돌어린이
출간일
2012.08.01
평점 및 기타 정보
평점
(참여 0명) 리뷰쓰기-왜 남극이 녹으면 안 되나요
페이지 140 Page 이용가능환경 PC, 스마트폰, 태블릿
서비스형태 PDF EPUB 파일크기 17 M / 15 M
대출 0 / 1 예약 0
  • 콘텐츠 소개

    『왜 남극이 녹으면 안 되나요』는 검은 연기를 쫓는 남극의 황제펭귄 꽁이와 재희의 모험이 담겨 있는 책이다. 꽁이와 재희의 모험을 통해 남극 동물들이 어떻게 살아가고 있는지, 어떤 생각을 하고 있는지 알 수 있다. 크릴새우를 비롯해 남극물개와 혹등고래, 남극도둑갈매기도 만날 수 있다. 나아가 지구를 구하기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은 무엇인지 자세히 배울 수 있을 것이다.

  • 저자 소개

    저자 : 김지현
    저자 김지현은 동덕여자대학교에서 문예창작학을 전공했습니다. 어렸을 때부터 무언가를 상상하는 일을 좋아했습니다. 상상을 글로 옮겨 적으며 소설과 시를 썼고 자연스레 책과 어울리게 되었습니다. 졸업 후에는 출판사에 입사해 인문, 역사, 경제경영, 자기계발, 자녀교육서 등 다양한 분야의 책을 만들었습니다. 지금은 어린이를 위한 동화를 만들고 쓰며 어린이 책에 푹 빠져 있습니다. 지은 책으로는 《왜 탄소발자국이 뚱뚱해지면 안 되나요?》, 《왜 공부 안 하면 안 되나요?》, 《왜 게임에 빠지면 안 되나요?》, 《왜 편식하면 안 되나요?》가 있습니다.

    그림 : 손진주
    그린이 손진주는 누구든 미소가 방긋하게 지어지는 따스하고 행복한 그림을 그리기 위해 노력하는 그림쟁이입니다. 그린 책으로는 ≪왜 아마존이 파괴되면 안 되나요?≫, ≪반쪽이≫, ≪플랜더스의 개≫, ≪개미야 도와줘!≫, ≪원리과학≫을 비롯해 여러 교재가 있습니다.

    감수 : 김성중
    감수자 김성중은 충남대학교에서 해양학을, 미국의 텍사스 A&M 대학교에서 해양물리를 공부했고, 현재 극지연구소 극지기후연구부에서 남극과 북극의 기후를 연구하고 있습니다. 또 미국 지구물리학회, 한국해양학회, 한국기상학회에서 정회원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APEC 기후센터 이사와 IPCC 5차보고서 심사위원을 맡고 있습니다. 조선일보, 중앙일보, MBC, KBS, EBS 등과 인터뷰를 통해 남극과 북극이 온난화에 의해 얼마나 많이 파괴됐는지 알리고, 남극과 북극을 살리는 데 앞장서고 있습니다.

  • 목차

    들어가는 글

    눈이 너무 많이 와요!

    너 때문이야!
    -남극에는 어떤 펭귄들이 살고 있을까?

    검은 연기가 나요!
    -남극의 주인은?

    검은 연기의 정체
    -온실 가스, 넌 누구니?

    무너지는 빙하
    -남극 빙하의 비밀

    표범해표, 위험해!
    -크릴을 도와줘!

    사람이 제일 무서워

    남극의 미래에서 만난 혹등고래
    -블리자드를 이기는 황제펭귄

    꽁이는 어디에?
    -남극이 녹으면 어떻게 될까?

    남극 지킴이는 바로 나!
    -남극의 온실 가스를 없애는 방법!

  • 출판사 서평

    왜 남극이 녹으면 안 될까요? 1년 내내 추운 남극에는 많은 동물과 생물이 각자 자신들만의 지혜로 추위를 이기며 살아가고 있습니다. 그런데 세계자연보전연맹(IUCN)에서 7종의 멸종 위기 동물을 지정했어요. 그 속에는 남극의 대표 동물이라 할 수 있는 황제펭귄도 속해 있었어요. 과학자들은 지구 환경의 변화로 남극 환경까지 파괴되어 황제펭귄에게도 피해가 가는 것이라 보고 있습니다. 황제펭귄뿐만 아니라 환경오염은 남극에 살고 있는 모든 동물과 식물에게 삶의 터전을 빼앗는 것과 마찬가지예요.
    이 책에는 검은 연기를 쫓는 남극의 황제펭귄 꽁이와 재희의 모험이 담겨 있어요. 이 모험을 통해 남극 동물들이 어떻게 살아가고 있는지, 어떤 생각을 하고 있는지 알 수 있어요. 크릴새우를 비롯해 남극물개와 혹등고래, 남극도둑갈매기도 만날 수 있답니다. 또 무엇보다도 지구를 구하기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은 무엇인지 자세히 배울 수 있어요.

    신비의 대륙 남극에서 보낸 SOS!
    지금 이 시간에도 남극의 빙하가 녹고 있어요. 그러면서 그곳에 살던 많은 동물들과 식물들도 고통 받고 있습니다. 그중에 멸종 위기까지 몰린 동물 친구가 있어요. 바로 남극을 상징하는 대표 동물, 황제펭귄이에요. 황제펭귄은 남극의 가장 추운 겨울에 알을 낳아 새끼를 기른답니다. 아빠 황제펭귄이 발등 위에 올려놓고 밥도 먹지 않고 귀여운 새끼가 부화될 때까지 꼼짝하지 않고 기다려요. 이렇게 아빠의 극진한 사랑을 받아 작고 귀여운 아가 펭귄이 태어난답니다.
    그런데 이렇게 귀엽고 깜찍한 황제펭귄을 다시 보지 못하게 된다면 어떻게 될까요? 이 책 ≪왜 남극이 녹으면 안 되나요?≫에는 남극의 깨진 빙하를 맞고 정신을 잃어 한국까지 밀려오게 된 황제펭귄 꽁이와 한국에 사는 재희의 남극 모험 이야기가 담겨 있어요. 이 속에서 현재 남극의 상황과 미래를 볼 수 있어요. 그리고 남극물개, 크릴새우, 혹등고래 등 남극 동물들도 만날 수 있답니다.

    우리가 남극을 아프게 하고 있어요
    남극의 연평균 온도는 영하 23도로 매우 추운 곳이에요. 그런데도 이곳의 빙하들이 점점 녹고 있어요. 그 이유가 무엇일까요? 바로 ‘지구 온난화’ 때문이에요. 온난화란 지구 표면의 평균 온도가 올라가는 것인데, 연구자들은 그 원인을 사람들의 여러 가지 활동으로 인해 생긴 온실 가스 때문이라고 보고 있어요. 온실 가스는 여섯 가지로 이루어져 있는데 그중 이산화탄소가 절반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세계의 많은 단체들이 온난화의 주범은 이산화탄소라고 선언하기도 했어요.
    우리가 이 이산화탄소를 만들어 내고 있다는 걸 알고 있나요? 우리가 흔히 쓰고 버리는 종이와 연필, 지우개 등도 만들어지는 과정에서 이산화탄소를 만들어 낸답니다. 물, 전기도 마찬가지예요. 이러한 자원을 낭비하면 할수록 지구는 점점 더 더워질 거예요.
    이 책에는 재희가 만들어낸 검은 연기 괴물이 등장해요. 이 검은 연기가 바로 온실 가스랍니다. 꽁이와 재희는 이 검은 연기를 뒤쫓으며 없애는 방법을 찾아요. 꽁이와 재희가 과연 검은 연기를 없앨 수 있을지 지켜보도록 해요.

    남극을 살리는 일은 곧 지구를 살리는 일!
    지구 온난화로 남극의 빙하들이 정말 모조리 다 녹아버린다면 어떤 일이 생길까요? 한 보고서에 따르면, 남극의 빙하가 전부 녹는다면 해수면이 약 60미터나 상승할 것이라고 했어요. 이렇게 된다면 생태계가 엉망이 되는 것은 물론이고 많은 나라들이 물에 잠겨 지구에 큰 재앙이 닥칠 거예요.
    또 남극의 많은 동물들을 다시 볼 수 없을지도 몰라요. 남극엔 남극의 주인인 황제펭귄과 남극물개, 크릴새우 등 많은 동물들이 각자의 지혜로 추위를 견디며 살아가요. 그들에게 삶의 터전을 빼앗는 일이 절대로 일어나서는 안 되겠지요?
    지금이라도 남극을 살리고, 또 지구를 살릴 수 있는 방법을 찾아야 해요. 이 책에는 꽁이와 재희의 신 나는 남극 탐험을 통해 환경의 중요성과 환경을 지키는 구체적인 방법도 알아볼 수 있어요.
    자, 그럼 지금 당장 꽁이와 재희를 만나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