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뷰어 다운로드 하기
  • 이용 안내 보기
MAIN > 전자책 > 아동 >

[어린이문학] 깜빡깜빡 깜빡이 공주

깜빡깜빡 깜빡이 공주 

교보문고 전자책 스마트폰 태블릿
저자
박혜숙
출판사
소담주니어
출간일
2011.08.05
평점 및 기타 정보
평점
(참여 0명) 리뷰쓰기-깜빡깜빡 깜빡이 공주
페이지 96 Page 이용가능환경 PC, 스마트폰, 태블릿
서비스형태 PDF EPUB 파일크기 13 M / 4 M
대출 0 / 1 예약 0
  • 콘텐츠 소개

    약속은 왜 지켜야 돼요?

    바르고 고운 인성을 길러나가는 「저학년 어린이를 위한 인성동화」 제11권 『깜빡깜빡 깜빡이 공주』. 동화작가 박혜숙이 창작한 '약속'에 관한 인성동화다. 약속의 중요성을 일깨워주고 있다. 약속을 잘 지켜야 하는 이유도 배우게 된다. 아울러 약속을 잘 지키기 위해서는 약속 장소와 시간 등을 수첩에 적어 두고 생각날 때마다 확인하는 습관이 필요함을 보여주고 있다. 그림작가 김성미의 풍부한 감성이 묻어나는 재미있는 그림을 함께 담았다. 희주는 아기일 때부터 아주 예뻐 사람들이 좋아했다. 하지만 희주에게는 세상에서 가장 고약한 병이 있었다. 약속만 하면 깜빡깜빡 잊어버리는 깜빡이병이 말이다. 깜빡이병 때문에 친구와도 다투고 말았다. 그런데 희주에게 말하는 새 '라라'가 찾아왔는데…….

  • 저자 소개

    저자 : 박혜숙
    저자 박혜숙 선생님은 서울에서 태어났어요. 어릴 때부터 책을 좋아해서 만화책을 보면서 한글을 깨쳤어요. 그때부터 막연히 글을 쓰는 작가가 되고 싶었던 것 같아요. 단국대학교 문예창작대학원에서 아동문학을 공부했고, 샘터 동화상, 아동문예 문학상, 아동문학평론 신인상을 받았어요. 그동안 쓴 책으로는『노래하지 않는 새』,『몽골 촌놈과 책 읽어 주는 마귀할멈』,『잔소리 대마왕』,『짝꿍』,『생일』,『배꼽 빠지게 웃기고 재미난 똥 이야기』 등이 있어요. 현재는 동화를 쓰며 아동문학 평론을 하고 있어요.

    그림 : 김성미
    그린이 김성미 선생님은 대학에서 시각디자인을 공부했고, 현재는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하며 작가의 꿈을 키우고 있어요. 어린이들의 풍부한 감성과 상상력을 길러 줄 수 있는 좋은 그림책을 만들고자 열심히 연구하고 있지요. 그동안 그린 책으로는 『방울공주』, 『산타 할아버지의 새로운 썰매』 등이 있어요.

  • 목차

    깜빡깜빡 깜빡이 공주
    영원한 나의 껌딱지, 백곰
    내가 뭘?
    나만의 무기, 라라
    승재가 날 좋아한다고?
    라라야, 제발!
    꼭꼭 약속해

  • 출판사 서평

    우리는 살아가면서 수많은 약속을 해요.
    하지만 이런 약속이 눈에 보이지 않는다는 이유로, 또는 지키지 않아도 벌을 받지 않는다는 이유로 중요하게 생각되지 않고 있어요.
    『깜빡깜빡 깜빡이 공주』는 약속을 자꾸만 깜빡하는 주인공 희주가 등장해요. 약속을 가볍게 생각해서 깜빡했을 때의 경험을 보여줌으로써, 약속의 중요성을 일깨워 주지요.
    이 책을 읽는 어린이들 중에도 깜빡이 공주와 깜빡이 왕자가 있진 않나요? 그렇다면 이 책으로 내가 약속을 어겼을 때 겪게 되는 주변인들의 마음을 느껴 보세요. 그리고 희주가 어떻게 깜빡이병을 치료하게 되었는지 알아보는 것도 잊지 말고요.

    ★ 특징
    - 저학년 어린이들이 바르고 고운 인성을 기를 수 있도록 기획된 시리즈입니다.
    - 약속은 약속한 사람 간의 믿음을 바탕으로 서로를 이어 준다는 내용을 담은 동화입니다.

    ★ 줄거리
    희주는 눈이 반짝, 코가 오뚝, 보조개가 쏙 들어간 예쁜 공주예요. 동네 사람들이 희주 얼굴만 보면 활짝 웃음을 지을 만큼 예쁘답니다. 하지만 이런 희주에게는 말할 수 없는 한 가지 단점이 있어요. 바로 약속을 자주 깜빡한다는 거예요. 일부러 깜빡하는 게 아닌데도 약속을 어길 때마다 친구들은 하나둘씩 희주 곁을 떠나요. 이러다 희주가 외톨이 공주가 되면 어쩌죠? 하지만 희주는 약속을 지킬 용기가 선뜻 나지 않아요. 이런 희주를 도와주기 위해 나선 노란 새 한 마리! 라라가 나타났어요. 라라는 용기가 없는 희주 곁에서 몰래몰래 방법을 알려 준대요. 라라야, 도와줘!